HOUSE 9 페이지

본문 바로가기


  • 237
    • 삼대가 모여 사는 단층 고리집
    • 가족이 함께 사는 즐거움에 집중하기 시작했다. 때로는 불편할지라도, 매일의 희노애락을 나누며 그렇게 진짜 가족이 되어가는 집. 한적한 동네 안에 자리 잡은 ‘고리집’ 이야기다.
    • 12-05 23187views
  • 236
  • 235
    • 사랑채가 있는 집, 효산원曉山院
    • 마주 보는 두 산이 좋고, 마을의 기운이 편안한 땅. 대학에서 성명학과 명리학을 강의하는 건축주는 풍수와 지리를 보고 대지를 구해 집을 지었다.
    • 11-24 9051views
  • 234
    • 세 아이를 위한 양평 오솔집
    • 할아버지가 손수 지은 축사가 있던 자리에 세 아이가 자유롭게 뛰놀 수 있는 집을 지었다. 이웃을 위해 대지 안의 오솔길을 기꺼이 내어준 가족은 이곳에서 따스한 저녁을 맞이한다. ​
    • 11-22 5984views
  • 233
    • 30살 넘은 단독주택 고치기 대작전
    • 서울 주택가 골목의 낡은 주택이 새 주인을 만나 이국적인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공간으로 탈바꿈했다. 천방지축 남매가 종일 뛰노는 집에는 전에 없던 활기가 넘친다.
    • 11-10 11025views
  • 232
  • 231
    • 응집과 여백의 교차 House in Lumino
    • 집이 있다. 무뚝뚝한 겉모습과 달리 건물과 건물이 교차하는 공간 사이로 수만 가지의 표정을 만들어 낸다. 구석구석 숨겨진 이야기로 말을 건넬 사람들을 기다리고 있는 그곳, House in Lumino.
    • 10-30 23666views
  • 230
    • 땅과 건축의 행복한 소통 House In Chihuahua
    • 수많은 제약 속에서 보여준 건축가의 새로운 발상은, 의외의 공간에서 색다른 건축적 묘미를 발견하게 했고, 사는 이가 행복할 수 있는 적절한 요소까지 담았다. 자연과 건축의 경계를 허문, 땅과 집의 행복한 대화를 엿들어본다.
    • 10-24 15140views
게시물 검색